직속기관 고유의 기능과 역할 강조

경북도의회 교육위원회, 직속기관 행정사무감사 실시

한성국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11-16 19:43:0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북=세계타임즈 한성국 기자] 경상북도의회 교육위원회(위원장 조현일)는 2020년도 행정사무감사 일정에 맞추어 11월 13일(금) 상임위회의실에서 6개 직속기관에 대한 감사를 실시했다. 

 

<조현일 위원장(경산, 국민의힘)>은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되는 행사들을 소규모 찾아가는 서비스로 전환 운영하는 것을 격려하며 코로나가 지속될 경우를 대비하여 다각적인 대응방안을 주문했다. 

 

<박미경 부위원장(비례, 민생당)>은 초기 원격수업의 문제점을 언급하며 코로나가 지속될 경우를 대비한 설비확충을 요청, 악기 대여를 통한 학생의 소질과 적성계발을 위한 악기뱅크시스템 사업에 대해 격려하고 학교별 악기현황 파악 및 시스템 구축으로 문화예술교육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해 주것을 주문했다. 

 

<권광택 위원(안동, 국민의힘)>은 학부모 인성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학부모를 위한 인성교육 프로그램 및 콘텐츠 개발을 주문, e-book 이용자 증가대비 구매율이 저조함을 지적하며 수요자 요구에 부합하는 비대면 자료 확대를 요청했다. 

 

<박용선 위원(포항, 국민의힘)>은 정보센터의 정보백업이 중요함을 강조하면서 면진대비 시설이 미흡함을 지적하고 대책마련을 촉구, 최근 업무용 PC유출로 인한 보안사고를 예로 들며, 내부적인 해킹 방지를 위한 적극적인 관리와 대응을 주문했다. 

 

<배한철 위원(경산, 국민의힘)>은 진로교육이 한 사람의 평생을 좌우할 수 있음을 강조하며, 수요자인 학생들이 가슴으로 느낄 수 있는 다양하고 실질적인 프로그램 개발을 요청, 해양수련원 시설 누수문제를 지적하며 정확한 원인파악과 근본적인 해결을 강조했다. 

 

<안희영 위원(예천, 국민의힘)>은 외부연구용역 실시보다 연구결과를 현장에 적용한 효과가 중요함을 강조하였으며, 시군단위 소외지역의 정보격차를 지적하며 학부모대상 입시설명회 등 입시관련 혜택을 비역별로 골고루 돌아갈 수 있는 대응방안 마련을 요구했다.  

 

<정세현 위원(구미, 더불어민주당)>은 일선학교 평가지표 설정에 학생 및 학부모 등 교육수혜자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수 있는 대응방안 마련을 촉구, 과학원과 문화원이 각각 시행중인 찾아가는 서비스의 효과 극대화 방안으로 각 사업을 통합하여 운영하는 방법을 제안했다. 

 

<최병준 위원(경주, 국민의힘)>은 벤치마킹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단순 방문이 아닌 체험위주의 내실있는 진로교육 프로그램 운영을 요청, 상급기관의 지시나 지침만 따르는 하향식 의사결정을 탈피하고 교육현장의 의견을 반영할 수 있는 상향식 의사결정이 중요함을 강조했다. 

 

한편, 경상북도의회 교육위원회는 지난 10일(화)부터 19일(목)까지 경북교육청 및 6개 직속기관, 12개 교육지원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한성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