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동체 커뮤니티 공간 설치기준 마련 시행 -

[세계로컬핫뉴스] 대전시, 공동주택 입주자 소통 공간 확보 나서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2-26 11:59:1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대전시는 공동주택 단지의 입주자 등의 소통 및 화합증진을 위한 공동체 커뮤니티 공간 설치기준을 마련해 오는 3월 2일부터 시행한다고 26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그동안 공동주택 단지의 공동체 구성, 지원 등을 위한 법령 및 규약 등은 있으나, 공동체 전용공간 조성 확보에 대해서는 별도로 법제화된 기준이 없어 공동체 구성 및 활동이 저조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대전시는 공동체의 적극적인 구성 및 활동을 할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하고자 ‘공동체 커뮤니티 공간 설치기준’을 마련했다. 

 

 이번에 마련된 설치기준에 따르면, 단지별 규모에 따라 공동체 커뮤니티 공간을 40㎡ ~ 90㎡이상 확보하되 2개 이상의 공동체가 동시 사용할 경우를 고려하여 2실 이상으로 구획하도록 했다.  

 

 또한, 커뮤니티 공간은 쾌적성 확보를 위해 지상 설치를 원칙으로 하고, 접근성 및 활용성을 고려해 주민공동시설과 인접하여 설치하도록 하고, 공동체 공간 사용에 필요한 설비(스크린 등), 가구(회의탁자), 비품(화이트보드) 등을 갖추도록 했다. 

 

 대전시 김준열 도시주택국장은 “공동체 커뮤니티 공간 조성 설치기준 마련으로 입주자간 소통과 화합의 새로운 공동주택 주거문화 형성을 지원하고, 공동체 문화를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동주택의 환경개선에 대전시가 앞장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의 공동체 커뮤니티 공간 설치기준은 건축심의에 반영해 도시개발사업 및 주택건설사업 등에 적용될 예정이며, 주거형 오피스텔에도 원활한 공동체의 활동을 위해 본 공간 설치를 권장하도록 추진 할 계획이다. 

 

※ 규모별 커뮤니티 공간 설치 면적 기준 

300세대

미만

300세대 이상 500세대 미만

500세대 이상 700세대 미만

700세대 이상 1,000세대 미만

1,000세대 이상 1,500세대 미만

1,500세대 이상

40이상

50이상

60이상

70이상

80이상

90이상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